스토리가 있는 푸켓 록 팜 골프클럽(Loch Palm)

박병환칼럼 타이틀_타원(960x136)
박병환 세계골프장 탐방

22. (태국편3) 스토리가 있는 푸켓 록 팜 골프클럽(Loch Palm)

박병환2

필자는 2019년 2월 22일부터 27일까지 4박 5일간 태국 푸켓지역의 3개 골프장에 초청받아 라운드를 하였다. 태국 남부 말레이반도 서해안에 위치한 푸켓(Phuket)은  태국 최대의 섬이자 최고의 휴양지로서 전 세계에 널리 알려진 곳이다.

푸켓에는 모두 10개의 골프장이 있으며 대부분 높은 퀄리티와 고비용의 특징으로 태국에서 라운드 비용이 가장 비싼 지역이다. 인천공항에서 6시간 40분이 소요된다.

록 팜 골프클럽(Loch Palm·파72·6422야드)은 푸켓 공항에서 약 40여 분 거리에 있으며 푸켓시내와 빠통비치에서 15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다. 1996년에 태국 최고의 코스 디자이너인 수끼띠 끌란위사이(Dr.Sukitti Klangvisai)이 설계하였다.

2002년에 태국의 재벌 그룹인 BMK(마분콩) 그룹에서 인수하여 운영을 시작하였으며 그후 2008년 5분 거리에 있는 레드 마운틴 골프클럽을 건설하여 함께 운영하고 있는 18홀 휴양지 리조트형 골프 클럽이다. MBK 그룹은 푸켓에 두 코스와 방콕의 명문 리버데일 GC과 방콕 GC 등 모두 4개의 골프장을 운영하고 있다.

140여 명의 캐디가 있으며 역시 1인 1카트제이며 카트가 페어웨이 진입이 가능하다. 그린 스피드는 8.5피트로 빠르지는 않았다. 고객들의 50%는 유럽인들이며 중국인 20%, 한국인 15% 정도라고 한다. 일본인은 5% 정도이지만 내일 라운드 할 5분 거리의 레드 마운틴 골프클럽에는 30%가 일본인이다. 레드 마운틴 골프클럽은 태국 최고의 명문코스 중 하나다.

록 팜 골프장의 네이밍(이름을 짓는 일)이 인상적이다. 골프장의 가장 큰 특징인 팜트리와 큰 호수를 네이밍에 적용했다. 호수에 팜트리를 올려놓으면 마치 스코틀랜드의 네스 호수에 산다고 여겨지는 공룡처럼 생긴 괴물인 록 네스 몬스터(Loch Ness monster)의 모습과 비슷하다. 따라서 Loch와 Palm의 합성으로 만들어졌다.

클럽하우스와 그 아래 있는 연습장을 중심으로 1-2-3-15-16-18번홀이 거대한 호수를 둘러싸고 있다. 그야말로 록 네스 몬스터가 살만하다.

즉, 거대한 호수와 팜트리의 모양이 합쳐지면 마치 록 네스 몬스터가 호수에 있는 듯한 모습을 연상케 한다. 그래서 나온 골프장 명인 것이다. 매우 적절하고 재미있는 스토리가 있는 명문 골프장인 것이다.

모든 홀들은 예외 없이  팜트리로 가득하여 마치 팜트리 농장에 골프장을 앉힌듯하다. 티잉구역 뒤부터 페어웨이는 물론 그린 주위까지 온통 팜트리다. 필자는 그동안 적지 않은 골프장들을 티잉구역은 모두 3개로만 구성되어있어 아마추어들을 위한 릴랙스 한 라운드가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그린은 Japonica Zoysia, 페어웨이는 Matrella Zoysia가 각각 식재되었다. 3곳에 그늘집(Kiosks)이 있다.

9번 홀(파4·390야드) 티잉구역 앞으로 80야드 길이의 키 큰 나무들이 좁게 이어지며 열병하듯 하다. 보기 드문 모습으로 흥미롭고 재미있다. 그 후는 페어웨이로 부챗살처럼 퍼지면서 그린 뒤까지 홀 전체가 팜트리로 연결된다.

10번 홀(파4·360야드) 티잉구역 오른쪽으로 카수아리나 나무(Casuarina Tree)들이 150야드 길게 열병식을 하듯 이어지는 멋진 뷰를 선사한다. 오른쪽 도그레그로 슬라이스를 유의해야 하며 페어웨이 끝으로 팜트리들이 아름다운 배경을 이룬다.

14번 홀(파3·161야드) 내리막 파3 홀로서 티잉구역에서 내려다보는 파노라마처럼 이어지는 풍경이 그만이다. 마치 거북이 등을 연상케하는 그린은 정확한 핀의 위치를 잘 고려해야 하며 그린의 반은 물로 반은 벙커로 둘러싸인 멋진 모습의 시그니처 홀로 볼 수 있다.

라운드 비용은 4500밧 내외의 그린피와 카트비, 캐디피, 캐디팁을 모두 하면 약 18만 원 정도로 한국의 골프장과 크게 다름없는 가격이라고 볼 수 있다. 함께 운영되는 레드 마운틴은 6000밧의 그린피로 실제 라운드 시 20만 원이 넘어가는 높은 비용이 든다.

그늘집 캔 콜라 가격은 40밧(약 1500원)로 인근 코스와 비슷하다.

필자가 3일간 묵었던 티니디 골프텔(Tinidee)은 8개의 빌라에 46개 객실과 주방시설, 대형 냉장고, 세탁기, 전자레인지 등이 잘 갖춰졌으며 넓은 거실과 럭셔리한 객실은 어느 골프텔에도 뒤지지 않을 만큼 편안하고 라운드 후 휴식을 취하기에 매우 훌륭하였다.

골프 마니아라면 한 번쯤은 꼭 라운드 해봐야 하는 스토리가 있는 기억에 오래 남을 코스였다.

골프장 웹사이트: www.lochpalm.com

		top
	

A monthly posts

Latest Post

세계100대코스 멕시코 “디아만테 카보 루카스 골프클럽”

November 4, 2019

41.1983년 개장한 말레이시아 최초 로열 셀랑고르 골프클럽 (The Royal

세계100대코스 멕시코 “디아만테 카보 루카스 골프클럽”

July 29, 2019

40. 세계 100대 코스 멕시코 “디아만테 카보 루카스 골프클럽”

일본 정부 한국의 '사법주권' 모욕, ‘경제전쟁’ 도발

July 28, 2019

일본 정부가 한국 대법원 판결이 틀렸다고 공격을 퍼부으며 한국의 '사법주권'을 모욕하는

※현 아베 정부가 뒤집은,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에 관한 2000년 이전까지 일본 정부의 입장

July 28, 2019

1. 1965.11.5. 시이나 외상, ‘일본국과 대한민국 사이의 조약 및 협정

※ 2005년 민관공동위원회 ‘백서’의 주요 부분 소개

July 28, 2019

조선일보(2019.7.17. 및 7.19. 기사)와 중앙일보(2019.7.18.